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금융·증권

이대훈 NH농협은행장, 그룹 내 최초 3연임 성공...내년 12월까지 임기 1년 연장 [웹데일리=김시연 기자]이대훈 NH농협은행장이 NH농협은행 출범 이후 최초 3연임에 성공한 CEO로 자리매김했다. 6일 농협금융지주 이사회는 이날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이 행장의 임기를 내년 12월까지 1년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농협금융지주 계열사 대표 임기는 성과에 따라 1년 연장 후 2년 임기를 마치면 자리에서 물러나는 '1+1' 형태를 유지해왔다. 농협금융지주가 이날 이 행장에 대한 연임을 결정함에 따라 이 행장은 계열사 중 최초 3연임에 성공한 CEO로 기록됐다. 이 행장 취임 후 지난 2018년 NH농협은행은 당기순이익 1조2226억원을 기록하면서 사상 처음으로 순이익 1조원대를 달성했다. 올해 3분기까지 누

TOPIC

ISSUE AND FOCUS

WEB CONTENTS

ENTERTAINMENT

CULTURE AND LIFE

Ch. webdaily

INDUSTRY

POLITICS and SOCIE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