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the webdaily

검색

the webdaily

닫기

산업

제주항공, 이스타항공 M&A 파기되나...10일 내 부채 800억원 이상 해결 요구 [웹데일리=김시연 기자]제주항공이 이스타항공 측에 공문을 보내 10일 내 800억원 이상의 부채를 해결하지 못할 경우 인수합병 계약을 파기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2일 제주항공 및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지난 1일 제주항공은 지난달 30일 이스타항공이 제주항공측에 보낸 선결 과제 이행과 관련한 공문에 대해 이같이 답했다. 지난달 30일 이스타항공이 제주항공에 보낸 공문에는 그동안 논란이 됐던 타이이스타젯에 대한 지급 보증건에 대해 “문제가 없다”는 입장과 함께 계약서상 다른 선행 조건과 관련된 내용들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제주항공은 이스타항공 태국 현지 총판 타이이스타젯이 항공기를 임차하는 과정

TOPIC

ISSUE AND FOCUS

WEB CONTENTS

ENTERTAINMENT

CULTURE AND LIFE

Ch. webdaily

INDUSTRY

POLITICS and SOCIETY